장미대선, 후보별 득표율 예상...

지난 30일 구글 트렌드 분석...
여론조사와는 다르게 유일하게 문재인만 하락세고, 홍준표, 안철수, 심상정에 대한 관심이 동반 상승하고 있다. 아직 막판변수가 어떻게 작용할 지 확신할 수는 없지만, 투표일이 가까울 수록 표심은 2강으로 압축되어 촛불혁명, 박근혜 탄핵, 돼지발정제 논란과 무관하게 안철수의 표가 빠지면서 홍준표가 30% 전후의 득표를 얻으리라 조심스럽게 예측해 본다.
촛불민심의 힘을 아무리 후하게 쳐 준다고 해도 문재인은 45%를 넘지 못할 것이라고 역시 조심스럽게 예측해 본다. 문재인 패권에 대한 편협한 언론플레이와 과도한 지지에 대한 역선택까지 감안해서...
안철수와 유승민이 완주한다는 전제 하에 안철수는 20% 내외, 심상정은 10%를 넘지 못할 거 같다.
42,432,413개의 블랙박스가 5월 9일 밀실에서 어떤 선택을 할지는 아직 모른다. 51.6%의 유권자가 박근혜를 선택했던 지난 대선처럼...
@back2analog




Comments 0